ㆍ작성자 신흥식
ㆍ작성일 2015-12-23 (수) 21:03
board9
ㆍ추천: 0  ㆍ조회: 364       
ㆍIP: 175.xxx.247
청양도서관에서의 대학 강의
지난 9월 3일 부터 청양 도서관에서는 대학을 강독하였다. 열 대여섯 어른을 모시고 한 귀절씩 읽을 때마다 감동이 더하였다. 여기서 공부하신 분들은 모두 양반의 자손이었던 것처럼 한 번도 마음을 상하는 일들이 없었다. 강사가 행여 잘못하는 수가 있어도 들으시는 어른은 아무도 그 걸 탓하지 아니하신다. 그렇게 공부하는 중에 귀농하여 비봉에서 오는 형제는 어느 날 부터 오지를 못하였다. 걱정되어 전화를 드렸더니, 당분간 올 수 없는 사정이었다. 청송 심 자매님은 방송대학에서 기말 고사에다 리포트가 겹쳐서 몇 번 빠지게 되었다. 걱정하지 말고 시험준비 잘 하시라고 위로하였다. 군청에서 국장으로 정년 퇴임하신 청파선생께서 워낙 인격이 좋으셔서 그 후배 되시는 읍장 , 과장님을 하시던 분들이 따라와서 같이 강독을 하시니 분위기가 자연 온화하였다. 감사한 마음 오래 갈 것이다. 12월 17일 종강을 하는 날, 동아리 학습으로라도 계속하자는 말씀을 거절하기가 참으로 난처하였지마는 겨울에 눈이 내리고 길이 사나우면 걱정된다는 말로 , 억지로 달래고, 내년 3월에나 기다려 보자고 인사를 드리고 나온다. 선한 얼굴에 자비로운 눈길을 마음에 담고 돌아 오는 길. 겨울 햇살은 봄날인듯 싶었다. 평지교회 興 植 목사 올림.
   
  0
3500
    N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5 보한재 할아버지 600 주년 학술대회 소감. 흰쾨끼리 2017-11-06 111
34 문충공을 생각하는 일을 하려면, 흰쾨끼리 2017-04-03 163
33 좋은 일이 오고 있다. 흰쾨끼리 2017-04-01 151
32 마흔 아홉, 늙어감에 대하여 병암 2017-03-15 145
31 저암만고에 관한 논란. 흰쾨끼리 2017-03-14 140
30 신 申 가들은 모두 고령의 자손들입니다. 흰쾨끼리 2017-01-14 252
29 정유년 에는. 흰쾨끼리 2017-01-13 148
28 고증위원회에 다녀 와서. 흰쾨끼리 2017-01-12 174
27 2016 년을 맞이하는 우리 가족 여러분에게. 신흥식 2016-01-01 327
26 청양도서관에서의 대학 강의 신흥식 2015-12-23 364
25 신흥식 2015-10-17 324
24 아들아, 보아라 퍼온글 2015-09-04 392
23 청의동자 그 다섯 번쩨 이야기 신흥식 2015-06-24 444
22 6세조 호촌공 포시. 신흥식 2015-05-17 537
21 청의동자 그 네번째 이야기 신흥식 2015-05-08 470
20 새 출발하는 대종회를 위하여 . 신흥식 2015-05-02 378
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