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화방
ㆍ작성자 신윤수
ㆍ작성일 2012-01-12 (목) 01:10
board2
ㆍ추천: 0  ㆍ조회: 998       
ㆍIP: 218.xxx.106
이 새 족보를 어느방천에 내놓을꼬.......
 

             이 새 족보를  어느 방천에 내놓을꼬.....

              12만 고령신씨 종친께 드리는 말씀 IV

   저는 [족보발행 중지, 배포금지 가처분]항고 소장을 제출해놓은 원고의 입장에서 소종파의 대표자격으로 족보 100질을 받아 놔야하는 아이러니한 감정이 앞서면서도 혹시나 하며 한질을 꺼내어 상권서부터 파보까지 내용전부를 검토하고 보니 역시나 가 되고 말았습니다. 이 한심한 족보를 어느 방천에 내놓아야할지 갈피를 잡을 수 없습니다. [고령신가]라고 말하기조차 주저하게 됩니다.

  풀이 깊게 묻혀져 끝까지 펼쳐볼 수없는 것, 종이의질, 우중충한 사진선명도, 신도비문, 비문조차 구별 못한 채 설명문이 뒤 바뀌고 출처가 불문명한 필적, 등등 여기에 더하여 엄연히 수단비를 냈음에도 이름이 지워지지 않았나 누나들이 동생의 딸로 둔갑되어있는 등  실소를 금할수 없는 상황에 명확한 답이 나올 것 같지 않습니다.

   현명하신 12만 종친께 부탁드립니다. 족보 받으시는 대로 검토하시고 잘못된 부분을 지적 해주시면 저는 한데모아 법원에 다음심문 때 제출할 [보정서]자료에 참고하겠습니다. 대종회에서는 돈으로 변호사까지 대면서 골리앗 같은 위력앞에 무기력하게 보이실지 모르지만저희는 오로지 빈손일망정 현명하신 몇분 종친 교수님의 지식을 빌리고 이름 모를 종친 변호사의 법리자문을 받아가며 법에 호소하고 있습니다. 종친들께서는 현미경 검사하듯 잘못된 부분을 지적해 아래와 같이 보내주시면 용기백배 할 것입니다.

    (전화번호;010-5283-5735)

 **저는 북백공파 부분의 잘못된 부분만 지적하게 됨을 이해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계편(굵은 글씨가 수정해야 될 부분)

 사진편;

  49쪽 議政府高山洞 北伯公의 原墓所및 旌閭證書, 靈光丁氏 花冠碑 사진수록

  74쪽 [北伯公二子十世二樂亭公(諱用漑)墓] 싣지 말았어야 했는데 자손들 쓰라린 가슴에 비수를 대고 말았습니다. (사랑방 대화방란 공지번호 2553번과 관련입니다.)

  75쪽 [二樂亭公神道碑][右議政을 역임하신 十六世 貞簡醒齋公神道碑] 주소도 틀림.

       [二樂亭公筆跡] 출처불명입니다. 문경이요정공은 주옥같은 많은 서간문 간찰 문집들을 남기셨는데 북백공파 가장집에 전부 수록되어있습니다.

  76쪽 [晩退軒神道碑] [高靈申氏神道碑群 (右)文景公神道碑. (中)友松公神道碑 (左)湖隱公 神道碑로서 동두천시 향토유적 10호로 지정되어있다.]로 설명까지 부기해야함.

  77쪽 [醒齋公神道碑][文景二樂亭公神道碑]

  78쪽 [北伯公二子二樂亭派世葬地][北伯公七代孫貞簡醒齋公先塋]

    공백을 활용하여 [二樂亭集표지. 醒齋遺稿. 晩退集]등 더 수록할 수 있는데....           * 107쪽 이후엔 새로운 사진이 다수 수록 된 것이 특징입니다.

내용편;

   39쪽 철자 틀린 곳 몇 군데 있음.[경인서불보][싫었습니다.] 국어학자의 검정이 필요

  144쪽부터 三相臣의 한분,文景二樂亭公을 비롯한 많은분의 행적이 실행록에서 누락.

          12世 判決事(諱; 瀚)의 장남 孝의 旌閭를 받으신 加平公(諱;汝柱)

          13世 友松公(諱;橃) 가평공의 장남, 漁城譜 共纂하신 분, 壽94歲

          13世 諱; 栝 加平公의 3男 通政大夫 縣監에서 折衝將軍行護軍으로 왜란에 참 가

          14世 靈川君(諱; 應榘); 友松公의 長男 翼社功臣, 封號를 받음. 晩退集著者 추가

          14世 進世公(諱; 應松)諱; 栝公의 차남 水軍船將, 宣武原從功臣

          15世 胡隱公(諱;湸) 靈川君의 장남, 貞簡醒齋公 부친, 贈領議政, 神道碑

          15세 諱; 渼 靈川君의 次男 武科 僉知中樞府事 贈參判

          16세 貞簡醒齋公(諱; 翼相)右議政

          17世 士甫公(諱; 潚) 貞簡醒齋公의장남 黃州牧使, 淸白吏, 遺集

          19世 季澳公(諱;漵) 嘉善大夫兵參兼同知義禁府事, 申文忠公靖遠樓舊記

          20세 士受公 (諱; 益彬) 刑, 兵曹參判

  227쪽 事行錄에 이르기를; 공이 知淳昌郡事에 端宗遜位를 당하여 벼슬을....(?)

  309쪽 神道碑;[乙亥以後解紱歸淳昌向築室屛居].端宗이 선위한 후 관직을 버리고..(?)

     *옥새를 세조에게 전한 신하가 성삼문이었다는 시대상황을 설명하고 충신개념에 너무 집착말라. 고 권유하고 문구는 삭제했어야.....

  380쪽 [墓表]가아니고 의정부 고산동 [北伯公 墓碑文]이다.

         [貞夫人靈光丁氏墓碑文(北伯公諱㴐配 比文多疑)]무슨뜻일까?

         [貞夫人丁氏之墓]와 [花冠碑原文]도 기재했어야

  381. 387쪽 北伯公(諱; 㴐)의 神道碑銘을 기재했어야

         [十世 二樂亭公(諱; 用漑) 墓碑銘][十世 文景二樂亭公(諱; 用漑)神道碑銘]

 389. 407쪽 [十六世 醒齋公(諱; 翼相) 墓誌銘][十六世 貞簡醒齋公(諱; 翼相)神道碑銘]

         [十三世 友松公(諱; 橃)神道碑銘]

         [十四世 胡隱公(諱; 湸)神道碑銘]을 수록했어야...... 


북백공 파보편(굵은글씨는 수정해야 될 부분)

   북6쪽  再配 生六子四女를 한 단 올려야.....

   북31쪽 15세 申湸 配 碧山李氏는 碧珍李氏(벽진이씨)

   북118쪽 25세 億植은 北伯公 第1子 金堤公(諱; 用灌)자손임.

   북143쪽 24세 龜雨 子元植, 昌植, 仁植누락

   북361쪽 28세 女炅心夫 이동창 子熙龍 配 김춘옥누락

   북400쪽 26세 英順, 敬順, 貞順은26世 元浩의 누나임에도 女로 系代바뀜.

   북495쪽 26세 弼浩의子 大守(대수)가 누락됨

   북532쪽 26세 女民京과女民淑사이에 民眞(민진)누락

   
  0
3500
    N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678 공공기관의 역사콘텐츠 제작이 처한 어려움 퍼온글 2012-01-01 5229
677 반주원씨 연락처 제보를 기다립니다. 신경식 2015-02-09 3138
676 고령신씨(高靈申氏)는 어떤 성씨일까? 신경식 2015-08-19 2208
675 녹두나물을 왜 숙주나물이라고 하는가? 신윤수 2015-03-04 2022
674 재계기간에대하여 신기수 2013-02-05 1809
673 보한재할아버지 : 조선통신사자료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에 .. 신석호 2016-02-05 1784
672 MBN 사장과 반주원씨를 '사자의 명예훼손'과 왜곡된 역사 날조자.. 신경식 2015-02-08 1549
671 청소년방에 항렬표를 올려 놓았습니다. -신씨 성 (6가지) 와 본.. 신규호 2012-02-20 1491
670 관세청의 숨은 일꾼 관세행정관 신승호 퍼온글 2014-08-09 1457
669 특별 대한민국 과 고령 신(申) 씨 가문 대한민국3.1 2019-05-12 1354
668 충북 보은군 보은읍 종곡리(鐘谷里) 마을 퍼온글 2014-08-16 1278
667 신숙주(申叔舟)와 성삼문(成三問) 퍼온글 2012-02-18 1251
666 영원군 절(靈原君 梲)공은 누구인가? 고천군파 2015-06-09 1249
665 KBS 진품명품에서 석북 신광수 선생이 지은 관.. 신경식 2015-01-24 1226
664 문경 이요정공묘소에 대한 진실과 왜곡 신윤수 2012-01-09 1220
663 경기동·강원지역 입향조 및 종회규약 신경식 2014-12-28 1208
662 항고장<전재> 신윤수 2012-04-02 1186
661 번역문 고천군파 2015-06-05 1176
660 '황금알' 뒤통수 치는 사람은 최측근, '배신시대' 격론 티브이데일리 2015-02-09 1157
659 고령신씨 가족만은 端宗遜位를 매개로 忠의잣대를 삼는 행위는.. 신윤수 2012-01-19 1140
658 "해동제국기" 일본 번역서 소개 신석호 2014-10-18 1139
657 김찰공(휘 제) 할아버님 묘표의 글은 문헌통고나 경인서울보에.. 신경식 2012-01-15 1139
656 동국대 정각원장 법타스님은 고령신문의 후예 퍼온글 2012-01-04 1120
655 아래있는 임이의 께임 안내 삭제와 조치에 대하여 신규호 2012-07-14 1116
654 '황금알' 반주원 고수, "배신은 역사서 뗄레야 뗄 수 없는 것.. 톱스타뉴스 2015-02-09 1077
653 신숙주는 숙주나물일 뿐인가 '왕도와 신도' 퍼온글 2012-01-02 1077
652 조선의 국민가수'이세춘A.. 퍼온글 2015-02-02 1012
651 2012 02 16 KBS측 변호사로부터 보내 온 준비서면 문충회 2012-02-18 1003
650 이 새 족보를 어느방천에 내놓을꼬....... 신윤수 2012-01-12 998
649 고령신문의 무지한 者들이 더 문제인 것 같습니다 신철우 2012-01-20 989
12345678910,,,23